의협 사무처 개편
의협 사무처 개편
  • 오윤수 기자 kmatimes@kma.org
  • 승인 2003.06.16 00: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의사협회는 '2실, 7국, 20부' 체제의 의협 사무처 조직을 '3실, 5국, 15개팀'으로 개편하는 등 사무처 직제규정을 개정했다.
의협은 12일 열린 상임이사회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사무처 직제규정개정안을 의결하고, 특히 사무처 조직 운영의 효율성과 유연성을 확보하기 위해 그동안 외부 용역을 통해 추진해 온 '팀제'를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사무처 조직개편안은 새 집행부 출범 초기부터 본격적인 작업에 착수하여 단시일내 마무리한 것으로 주요내용을 보면, 회원관리업무 및 정보통신 관련 업무를 총무국에 통합일원화 했으며, 또 기획연구실의 정책기능을 강화하여 '기획정책실'로 확대 개편했다.
또한 기존 의사국과 보험국을 '의정보험실'로 통합, 의무 및 보험관련 업무와 조직을 통합 관리키로 한 것이 이번 조직개편의 특징이다.

의협은 상임이사회를 마치고 곧바로 인사위원회를 열어 직원 승진인사를 심의했으며, 이 심의결과를 토대로 김재정 의협 회장은 금명간 직원 승진 및 전보인사를 단행할 예정이다.
한편 의협은 새로운 직제규정에 따라 각 부서별 직무평가를 통한 후속 사무처 구조조정 작업을 올해 안에 단행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