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골다공증학회, 회관신축기금 1000만원 전달
대한골다공증학회, 회관신축기금 1000만원 전달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1.06.24 16:01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영준 회장 "성공적 의협 회관신축으로 의사 위상 드높이길"
대한골당공증학회는 23일 대한의사협회 회관신축 기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 왼쪽부터 이필수 의협 회장, 박홍준 회관신축추진위원장, 원영준 골다공증학회 회장, 최한석 골다공증학회 총무이사.
대한골다공증학회는 23일 대한의사협회 회관신축 기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 왼쪽부터 이필수 의협 회장, 박홍준 회관신축추진위원장, 원영준 골다공증학회 회장, 최한석 골다공증학회 총무이사.

대한골다공증학회가 대한의사협회 회관신축 기금 모금에 동참했다.

원영준 대한골다공증학회장은 23일 의협 상임이사회에 참석해 회관신축 기금 1000만원을 의협 이필수 회장과 박홍준 회관신축추진위원장에게 전달했다.

박홍준 회관신축추진위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골다공증학회 회원들의 따뜻한 마음을 전해주신 회장님과 임원진께 감사드리며 납부해주신 기부금은 의협 회관신축에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원영준 대한골다공증학회장은 "어느 때보다도 힘든 의료계 현실 속에서 의협 회관신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으로 기금을 납부하게 됐다"면서 "우리 학회가 메이저학회가 아니라 큰 금액을 마련하지는 못했지만 의사의 위상을 높이고, 의협이 더욱 발전하길 바라는 회원들의 마음을 모았다"고 밝혔다.

이필수 의협 회장은 "힘든 여건 속에서도 의협 회관신축 재원 마련에 힘을 보태주신 데 감사드린다"며, "의협회관의 성공적 건립을 바라는 회원들의 마음을 잘 받들어 남은 기간 최선을 다해 신축회관이 13만 의사회원의 긍지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의협회관 신축기금 전달식에는 대한골다공증학회 원영준 회장(가톨릭관동의대 교수·국제성모병원 내분비내과)과 최한석 총무이사(동국의대 교수·동국대일산병원 내분비내과)가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