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질환 치료 전류자극기 '뉴로핏 잉크' 식약처 허가
뇌질환 치료 전류자극기 '뉴로핏 잉크' 식약처 허가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1.07.27 11:45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질환 인공지능(AI) 솔루션 기업 뉴로핏은 자사 경두개 직류자극기(tDCS) '뉴로핏 잉크(NEUROPHET innk)'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3등급 의료기기 허가를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뉴로핏 잉크'는 전기자극을 통해 뇌졸중·우울증 등 뇌질환의 증상을 개선하거나 치료하는 목적으로 사용된다. 기존 치료와 병행했을 때 치료효과를 높이고, 약물 내성환자에게도 효과가 있는 등 장점이 있다. 

앞서 뉴로핏은 경두개 직류자극법(tDCS) 치료 설계 소프트웨어인 '뉴로핏 테스랩(NEUROPHET tES LAB)'을 내놓은 바 있다. 뉴로핏 테스렙과 뉴로핏 잉크를 결합하면 뇌질환 치료 설계 및 수행이 가능한 뇌 정밀자극 플랫폼이 완성된다는 게 업체의 설명이다. 

김동현 뉴로핏 최고기술책임자(CTO)는 "기존 경두개 직류전극자극 치료기기는 환자의 뇌 구조차이로 인해 치료효과가 일정하지 않은 단점이 있지만 뉴로핏 테스랩과 뉴로핏 잉크를 결합한 뇌정밀자극플랫폼을 활용하면 치료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뇌정밀자극 플랫폼을 통해 뇌질환으로 고통받는 환자들과 이를 치료하는 의사들을 돕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