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다공증·당뇨환자 코로나 백신 접종 주의점은? 학회 권고안 발표
골다공증·당뇨환자 코로나 백신 접종 주의점은? 학회 권고안 발표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1.10.15 12:44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내분비학회 백신 접종, 감염증 따른 합병증 의미있게 감소" 평가
당뇨환자 일시적 고혈당 '주의'...골다공증, 접종-치료제 투여간격 '조정'
[사진=김선경 기자]ⓒ의협신문
[사진=김선경 기자]ⓒ의협신문

대한내분비학회가 내분비질환 동반환자의 특성을 반영한 코로나19 예방접종 권고안을 마련했다.

일반인과 동일한 접종 지침을 따르되, 질환의 특성별로 이상반응 여부를 잘 살핀 뒤, 이상이 있다면 반드시 주치의 또는 전문의와 상의해야 한다는 내용이다.

당뇨 환자의 경우 예방접종 후 일시적 고혈당이 발생할 수 있으니 몸을 잘 살피라고 했고, 스테로이드를 복용 중인 부신기능저하증 환자는 약 복용을 중단하지 말 것을 권했다. 골다공증 환자에 대해서는 예방접종 후 치료제 투여 간격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대한내분비학회는 "이를 통해 내분비질환 환자들이 안전하게 예방접종을 하고 COVID-19 대유행을 현명하게 극복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대한내분비학회 코로나19예방접종 권고안

여러 연구에서 코로나19 예방접종은 내분비질환을 동반한 환자들에게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에 따른 합병증의 발생과 악화를 의미 있게 감소시켰다. 대한내분비학회 진료지침위원회는 다양한 분야(갑상선/뇌하수체/부신/성선 질환, 골다공증, 당뇨병, 비만 등)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내분비질환 환자의 코로나19 예방접종 시 안전과 이상반응 예방을 위해 다음과 같은 권고를 제안한다.

1. 갑상선, 뇌하수체, 부신기능저하증, 성선기능저하증, 골다공증, 당뇨병, 비만 질환 환자에게서 코로나19 예방접종은 일반인에게 적용되는 지침을 따른다.

2. 보충 목적으로 글루코코티코이드(스테로이드)를 복용하는 부신기능저하증 환자는 코로나19 예방접종 시 이 약제를 중단해서는 안 된다. 접종 후 전신통증, 발열 등 이상반응이 발생한다면 2-3일 간 평소 복용하던 용량보다 2-3배 증량해야 할 수도 있다. 이후에도 이상반응이 지속되면 반드시 주치의 또는 해당 전문의와 상의해야 한다.

3. 당뇨병 환자에게서 코로나19 예방접종은 면역반응에 따른 일시적 고혈당을 유발할 수 있다. 평소의 치료방법을 유지했음에도 고혈당이 지속된다면 주치의와 상의하고 치료방법을 조정해야 한다.

4. 골다공증 치료에 사용하는 비스포스포네이트 주사제는 코로나19 백신의 부작용과 유사한 전신통증, 열 등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예방접종과는 7일 정도의 간격을 두고 투여한다. 데노수맙과 로모소주맙 등의 피하주사제는 주사 부위 반응 위험성이 있으므로 예방접종과는 4-7일 간격을 두고 투여한다.

이 권고안은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시작된 직후의 연구만을 토대로 해 제한점이 있을 수 있다. 그러나 이를 통해 내분비질환 환자들이 안전하게 예방접종을 하고 COVID-19 대유행을 현명하게 극복하길 기대한다.

대한내분비학회 
2021년 10월 15일 
대한내분비학회 회장 정재훈
대한내분비학회 이사장 유순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