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고촌재단, 사회공헌 계속...올해도 494명에 장학금 지원
종근당고촌재단, 사회공헌 계속...올해도 494명에 장학금 지원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2.02.25 17:4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서울 충정로 종근당 본사에서 열린 '2022년도 장학증서 수여식'. 김두현 종근당고촌재단 이사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장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월 25일 서울 충정로 종근당 본사에서 열린 '2022년도 장학증서 수여식'. 김두현 종근당고촌재단 이사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장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종근당고촌재단이 올해도 장학금 지원사업을 이어간다. 선발된 장학생 중 지방출신 학생들에게는 무상기숙사도 지원키로 했다. 

종근당고촌재단은 2월 25일 종근당 본사에서 '2022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재단은 올해 장학금 대상자로 국내외 대학생 494명을 선발했다. 

장학생 180명에게 학자금·생활비 등 총 13억원 규모의 비용을 지원하며 학자금 장학생 110명에게는 대학 등록금 전액을, 생활비 장학생 70명에게는 최대 3년간 매달 50만원의 생활비를 지원한다.

선발된 장학생 중 지방출신 대학생 314명에는 무상기숙사인 '종근당고촌학사'도 제공키로 했다. 종근당고촌학사는 전·월세난으로 주거문제를 겪는 지방출신 대학생을 위해 설립한 민간 장학재단 최초의 주거지원시설로, 지방출신 대학생들에게 공과금을 포함한 일체의 비용없이 무상으로 주거 혜택을 제공한다.

김두현 종근당고촌재단 이사장은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 프로그램을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장학생들이 우리의 작은 도움으로 자신의 꿈을 이루고 나아가 사회를 이끌어 나가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종근당고촌재단은 1973년 기업 이윤의 사회환원을 목표로 종근당 창업주 고촌 이종근 회장이 사재를 내 설립한 장학재단으로, 지난 49년간 9248명에게 658억원을 지원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