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가들이 그린 희망의 메시지' 미술전시 '갑자전' 열린다
'예술가들이 그린 희망의 메시지' 미술전시 '갑자전' 열린다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2.03.30 16:23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갑자전' 정기전, 4월 6∼12일까지 서울 인사동 인사아트프라자 3층서 
박연·원정희·박승순·박운주·황제성·임근우 작가 등 33명 작품 선보여
양태모 작,  Light-시뮬라크르 116.8×72.7cm | 캔버스, 아크릴, 스톤 | 2022
양태모 작, Light-시뮬라크르 116.8×72.7cm | 캔버스, 아크릴, 스톤 | 2022

미술모임 '갑자전'의 정기 전시가 4월 6일부터 12일까지 서울시 종로구 인사동 인사아트프라자에서 열린다. 

갑자전은 역사를 자랑하는 현대미술인들의 모임으로, 갑자년이었던 1984년 활동을 시작한데서 그 이름을 붙였다. 매년 정기전을 열어 동인들의 작품을 관람객들에 선보이는데 그 횟수가 벌써 63번째다.

이번 전시에는 박연·원정희·박승순·박운주·황제성·임근우·박정용·이대선화·양태모·임수빈·여영난·윤세호·정오경·황경숙 등 33명의 작가가 참여해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선보인다. 

양태모 작가의 신작 'Light-시뮬라크르', 윤세호 작가의 '몽상적인', 여영난 작가의 '교감' 등 다채로운 작품들이 관객을 기다리고 있다. 

양태모 갑자전 회장은 "힘든 시기를 버티고 피어나는 4월의 들꽃과 들풀처럼 이번 갑자전에서 회원들의 작품이 아름답게 피어나길 바란다"며 "미술사조에서 미술운동은 작은 것에서 출발해 오늘날 중심이 된 경우가 많다. 갑자전도 미술사에 큰 획을 긋는 모임으로 남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 오프닝 행사는 4월 6일 인사아트프라자갤러리에서 열린다.

문의 (02)736-6347

윤세호 작,  몽상적인(a visionary mystic) 80×80cm | oil on canvas | 2021
윤세호 작, 몽상적인(a visionary mystic) 80×80cm | oil on canvas | 2021
여영난 작,  교감 145.5×112.1cm | mixed media on canvas
여영난 작, 교감 145.5×112.1cm | mixed media on canvas
전미선 작,  In Metaverse with Solomon 80.3×116.8cm | painting & collage on canvas | 2022
전미선 작, In Metaverse with Solomon 80.3×116.8cm | painting & collage on canvas | 2022
이혜경 작,  spiritual journey 162×130cm | 유약, 점토, 골드 | 2021
이혜경 작, spiritual journey 162×130cm | 유약, 점토, 골드 | 2021
정재은 박,  Interval 116.8×91cm | mixed media on canvas | 2016
정재은 작, Interval 116.8×91cm | mixed media on canvas | 201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