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학술정책·의학교육·연구 통합 토론 장 열린다 
의학·학술정책·의학교육·연구 통합 토론 장 열린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2.05.09 09:5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대한의학회 학술대회', 6월 16∼17일 더케이호텔 하이브리드 진행
식약처·의협 의료정책연구소·의학한림원 등 7개 기관 공동 세션 마련

대한의학회가 오는 6월 16∼17일 더케이호텔과 온라인을 통해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2022 대한의학회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소통과 공감, 그리고 한 목소리'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학술대회는 우리나라의 의학발전을 선도하며 학술단체인 학회를 대표하는 대한의학회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의학발전과 의료정책의 근간이 되는 주제들을 관련 단체들과 심층적으로 논의할 수 있는 종합적인 플랫폼 형식의 토론장을 마련한다.

기조강연을 맡은 이진우 연세대 부총장은 '사회 각 계층과의 소통을 위한 의료계의 체계적 노력'에 관해 화두를 던질 예정이다.

그동안 많은 단체들이 의학 발전과 의료정책을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하고 있지만 주제 중복과 논의 결과를 효과적으로 전달하지 못해 실제 정책에 반영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대한의학회는 식품의약품안전처,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대한민국의학한림원, 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협회, 대한기초의학협의회, 한국의학교육평가원, 한국보건의료연구원 등과 함께 공동 세션을 통해 우리나라 의학과 학술정책, 의학교육, 연구에 관한 핵심 이슈와 발전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공동 세션 주제는 ▲Academic Medicine : Global & Local(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협회) ▲일차의료 중심 의료-돌봄 이용체계(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기초의학 교육의 발전과 의사과학자 양성 (대한기초의학협의회) ▲의료 빅데이터 활용을 통한 혁신적 임상시험 연구(식품의약품안전처) ▲의과대학 평가인증 20년: 의학교육 질 향상 성과와 과제(한국의학교육평가원) ▲Digital Transformation시대의 다양한 의료계 대응(대한민국의학한림원) ▲초고령화 사회에서 노인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방안 모색(한국보건의료연구원) 등이다.

정지태 대한의학회장은 "이번 학술대회의 최종 목표는 의료계의 한 목소리"이라며 "학술대회가 여러 관련 단체들이 중지를 모아 공감을 이룬 의견을 만들어 정책에 반영하는 느리지만 확고한 방식의 토론의 장으로 발전해 나아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학술대회는 학술대회 홈페이지(https://www.congress.kams.or.kr/2022)에서 등록이 가능하고 사전등록기간은 5월 12일(목)∼6월 10일(금)이다. 학술대회 참가자들에게는 대한의사협회 평점(이틀간 각 6평점)이 주어진다. 또 학술대회 현장에 직접 참관할 수 있는 전시부스를 마련, 경품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