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닥·수원다문화센터, '닥터버스' 인연 이어간다
케이닥·수원다문화센터, '닥터버스' 인연 이어간다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2.09.19 10:57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문화 가족 건강증진 활동 등 업무협약 체결
ⓒ의협신문
의료인 해외 진출 플랫폼 '케이닥'과 수원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업무협약을 맺고, 다문화 가족 건강증진을 위한 활동에 힘을 합해 나가기로 했다. 사진 왼쪽부터 조승국 케이닥 대표, 유경선 수원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의료인 해외 진출 플랫폼 '케이닥'과 수원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업무협약을 맺고, 다문화 가족 건강증진을 위한 활동에 힘을 합해 나가기로 했다. 지난 여름 '찾아가는 닥터버스'로 맺은 인연을 계속 이어나가겠다는 약속이다.

케이닥과 수원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9월 15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케이닥과 수원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앞서 6월 12일 수원 종합운동장에서, 지역 다문화가정과 외국인·노인 등 의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의료봉사 '찾아가는 닥터버스'를 함께 진행하며 연을 맺은 바 있다. 

양측은 업무협약을 통해 ▲수원지역을 포함한 국내·외 의료봉사를 포함한 사회공헌 활동의 기획·홍보·실행 ▲다문화가족 대상 건강증진 정보 및 교육 제공 ▲후원 모집 활동 지원 ▲자원 봉사자 모집 및 교육지원 등의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아울러 한국 문화 속 다문화가족들의 보건의료환경 개선을 지원하며, 이를 통해 모두가 함께 건강할 수 있는 상향 평준화된 보건의료환경을 이루자는 비전을 공유했다. 

케이닥 협력사들도 손을 보탠다. 헬스케어 콘텐츠 플랫폼 기업 '위뉴'와 맞춤형 건강솔루션 제공 기업 '델토이드' 등이 함께 헬스리터러시(Health literacy) 향상 및 의료접근성 확대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조승국 케이닥 대표는 "의료봉사 '찾아가는 닥터버스'를 진행하며 소외된 이웃에 대한 양 기관의 진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두 기관의 협력을 통해, 언어 등의 문제로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다문화가족 환자를 확인하고 지역사회 의료기관과 연결되는데 조금이라도 힘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유경선 수원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두 기관의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취약계층에 지속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회가 앞으로 더욱 활성화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