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순 한양대병원 사회복지팀과장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성명순 한양대병원 사회복지팀과장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22.09.21 17:4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명순 한양대학교병원 사회복지팀 과장 ⓒ의협신문
성명순 한양대학교병원 사회복지팀 과장 ⓒ의협신문

성명순 한양대학교병원 사회복지팀 과장이 지난 9월 14일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한양대병원은 "성명순 과장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장기기증 활성화와 생명나눔 문화 확산으로 국민보건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며 수상 사실을 알렸다. 

성명순 과장은 1986년부터 한양대학교병원 사회복지사로 근무해 왔다. 대상자 및 장기기증자의 생체장기이식 상담을 400례 이상 시행했고, 뇌사판정위원으로 활동하며 뇌사자장기 기증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을 수행했다.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 장기이식 전문사회복지사연구회에도 참여, 이식대상자와 기증자의 인권보호 및 이식문화 활성화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성 과장은 "장기이식이 원활히 이뤄지려면 이식대상자와 기증자의 이식과정에서 심리·사회적으로 겪을 수 있는 정서적 문제와 경제적 문제의 어려움에 대해 사회복지사의 역할이 크다"며 "앞으로도 장기기증 문화 활성화와 생명나눔 활동에 기여하고, 이식대상자의 수술비 지원을 통해 장기이식으로 많은 분의 생명이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