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6-20 20:18 (목)
간무협 "간호조무사도 반대하는 간호법 폐기하라"

간무협 "간호조무사도 반대하는 간호법 폐기하라"

  • 김미경 기자 95923kim@doctorsnews.co.kr
  • 승인 2023.02.02 17:09
  • 댓글 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숙화 경북도회장 "간호법 아닌 전체 보건의료인 위한 법 필요해"

ⓒ의협신문
신숙화 대한간호조무사협회 경북도회장이 2월 2일 국회 앞에서 간호법 반대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의협신문

신숙화 대한간호조무사협회 경북도회장이 2월 2일 국회 앞에서 "간호법 폐기"를 외치며 릴레이 1인 시위를 벌였다.

이날 신숙화 회장은 "간호법은 보건의료계 갈등을 증폭하는 악법으로, 다른 직역 권리 침해 등으로 국민건강에 적신호를 켜는 위험한 법"이라고 비판했다.

"간호법을 찬성하는 것은 간호계 전체의 목소리가 아닌 간호사협회의 입장"이라고 강조한 신 회장은 "간호인력의 한 축인 간호조무사를 비롯해 보건의료인력은 간호법 반대를 지속적으로 외쳐왔다"고 짚었다.

이어 "보건의료인력을 위한 법 제정에 함께 연대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간호사만을 위한 간호법 제정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며 "국민건강 증진과 더 나은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서는 보건의료인 전체를 아우를 수 있는 법 제정 추진에 더욱 힘을 쏟아야 할 때"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간호조무사협회는 보건복지의료연대 소속 단체로서 릴레이 1인 시위는 물론 화요 집회 등 연대 행동을 통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으며, 추후로도 간호법 폐기를 위해 앞장서며 지속적으로 행동에 나설 방침이다.

관련기사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