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4-17 14:16 (수)
한문구 교수,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이사장 취임

한문구 교수,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이사장 취임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23.08.22 18:15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문구 서울의대 교수(분당서울대병원 뇌신경센터 신경과)
한문구 서울의대 교수(분당서울대병원 뇌신경센터 신경과)

한문구 서울의대 교수(분당서울대병원 뇌신경센터 신경과)가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The Korean Neurocritical Care Society, KNCS) 이사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2023년 8월 1일부터 2년간이다.

지난 2008년 창립된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는 신경계중증환자 진단과 치료 발전을 위해 임상연구와 교육, 다양한 학술 활동과 국제교류 등을 진행해오고 있다.

신경계집중치료는 외상성 뇌손상, 뇌종양, 뇌경색 및 뇌줄혈, 지주막하출혈을 포함한 뇌혈관질환, 뇌염이나 뇌수막염 같은 중증 염증 및 감염질환, 심정지 후 혼수, 뇌전증지속증, 중증 말초신경 및 근육질환 등에 대해 신경계중환자실에서 집중적 치료를 시행하는 것을 뜻한다.

한문구 교수는 뇌혈관질환 전문가로서 20년간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으며, 국내에서 신경집중치료를 처음 시작한 1세대 신경집중치료전문의다.

대한민국 최초의 신경외과·신경과 통합 신경계중환자실을 분당서울대학교병원에 구축했으며, 신경계중환자 전임의 과정 개설, 신경집중치료전문의 배출, 신경계중증환자에 저체온치료법 적용, 신경계중환자실내 뇌 CT실 설치 등 신경집중치료 분야에서 국내 최초 업적을 남겨온 해당 분야의 선구자다.

또 매년 국제신경집중치료컨퍼런스(International neurocritical care conference), 저체온치료아카데미(Korean TTM Academy)를 주관해 국제교류를 증진하고, 여러 연구와 논문을 통해 국내 신경집중치료를 해외에 소개해왔다.

뿐만 아니라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국제이사·학술이사·부이사장 등을 역임하며 국내 신경집중치료의 학문적·국제적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해온 업적을 인정받아 이사장직에 취임하게 됐다.

한문구 교수는 "지난 수십 년 간의 경험과 연구업적을 기초삼아, 향후 2년간 학회 이사장으로서 신경집중치료 전문의 교육과 육성, 신경외과와 신경과의 통합진료, 신경계중환자실 확대, 신경계중환자 치료의 가이드라인 제정, 신경집중치료학 교과서 편찬, 신경계중환자치료의 보험 확대 등을 위해 이사회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며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는 신경계중환자들의 아픔을 위로해주고, 중증질환의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는 희망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독립된 신경계중환자실을 갖추고 신경집중치료 전문의에 의한 진료를 시행하고 있는 병원으로는 분당서울대병원과 서울아산병원이 있으며, 그 외에 서울대학교병원, 아주대학교병원, 동아대학교병원, 계명대동산의료원, 부산백병원,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이대서울병원, 을지병원, 삼성의료원 등에서 신경집중치료 전문의가 진료를 하고 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