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석학술장학재단 제27회 범석상 오도연·장지연 교수
범석학술장학재단 제27회 범석상 오도연·장지연 교수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4.02.06 17:5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문상 오도연 교수, 면역항암제 복합요법 진행성 담도암 생존기간 향상
의학상 장지연 교수, 췌장-담도 로봇·복강경 하이브리드 수술 개발
제27회 범석상 범석 논문상을 수상한 오도연 서울의대 교수(왼쪽)와 범석 의학상을 받은 장진영 서울의대 교수. ⓒ의협신문
제27회 범석상 범석 논문상을 수상한 오도연 서울의대 교수(왼쪽)와 범석 의학상을 받은 장진영 서울의대 교수. ⓒ의협신문

제27회 범석상 수상자로 오도연 서울의대 교수(범석 논문상)와 장진영 서울의대 교수(범석 의학상)를 선정했다. 

범석학술장학재단(이사장 박준숙)은 6일 서울의대 행정관에서 범석상 시상식을 열고 오도연·장진영 수상자에게 상장과 상금 각 2천만원을 수여했다. 

범석 논문상을 수상한 오도연 교수는 진행성 담도암에서 생존 기간 향상을 위한 새로운 치료제 개발을 위해 면역항암제를 이용해 '세포독성항암제와 면역항암제의 복합요법'의 안전성과 효과를 확인하고, 바이오마커를 발굴한 점을 인정받았다.

범석 의학상의 수상자 장진영 교수는 수술 난이도가 높은 췌장·담도 수술에서 로봇·복강경 하이브리드 수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3000례 이상 중증 췌장·담도 로봇 및 개복수술을 시행, 간담췌 의술 발전에 기여했다.

범석학술장학재단은 1997년 2월 을지재단 설립자인 고 범석(凡石) 박영하 박사의 업적을 기리고, 기업이윤의 사회 환원이라는 평소 신념을 펼치고자 설립한 공익 재단법인이다. 

매년 범석상(범석 논문상·범석 의학상)·범석장학생·범석학술연구비 등 학술연구와 교육·장학 사업을 펼치고 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