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의료원, 충격파쇄석술 5000례 돌파
경희의료원, 충격파쇄석술 5000례 돌파
  • 김인혜 기자 kmatimes@kma.org
  • 승인 2001.04.26 00: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희의료원 비뇨기과는 지난 20일 충격파쇄석술의 5,000례 기념식을 경희의료원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김진일 교수(비뇨기과학)는 `충격파시술 보고회'를 통해 지난 87년부터 올해 3월까지 비뇨기과에서 치료한 요로결석 환자의 사례 및 특성 등을 발표, 충격파쇄석술 5,000례의 경과를 보고했다.

한편 이날 기념식은 장성구 교수(비뇨기과학)의 사회로 김진일 교수(비뇨기과학)의 인사말과 윤 충 경희의료원장의 축사로 어어졌으며 충격파쇄석술에 기술적 지원을 한 데크노메드 메디컬시스템의 박영환 지사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