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앞에 당당하려면
국민 앞에 당당하려면
  • 오윤수 기자 kmatimes@kma.org
  • 승인 2001.05.07 00: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의사협회는 3일 열린 상임이사회에서 윤리위원회가 결정한 허위·부당 청구 회원에 대한 징계방침을 받아들이기로 의결하고, 징계 회원에 대한 명단을 의협신보에 게재하기로 결정했다.

윤리위원회는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수진자 조회 결과 허위 및 부당 청구가 의심되는 258건에 대한 소명자료를 면밀히 검토, 1건이라도 부정 청구가 확인된 회원에 대해서는 경고 이상의 자체 징계를 내리기로 의결했다.

부정 청구 혐의를 받은 258건 중 관련 회원은 140명(해당 의료기관은 138곳)으로 윤리위원회의 검토 결과 48명은 무혐의로 확인됐으며 1건 이상의 부정·허위 청구가 확인된 회원은 총 92명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부당 청구가 1건인 회원에 대해서는 `경고' 조치를, 3건 이하는 6개월 회원권리 정지, 5건 이하는 1년 정지 처분을 내리고 6건 이상이 적발된 회원에 대해서는 보건복지부에 현지조사를 요청키로 했다.

의협 상임이사회는 이날 “내부자정을 외면할 경우, 상상치 못할 시련이 닥칠 수 있다”며 “대다수 선량한 회원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국민 앞에 당당히 설 수 있는 자정 노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의견을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