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기약, 일상 복용하면 효과 더 좋을까?
발기약, 일상 복용하면 효과 더 좋을까?
  • 신범수 기자 shinbs@kma.org
  • 승인 2008.04.15 17:2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구용 발기부전치료제를 매일 복용하면 '필요할 때'만 먹는 것보다 발기력이 좋아지거나 오래 지속되는 효과가 생길 것인가.

그렇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PDE-5 억제제 계열의 발기부전치료제인 바데나필(레비트라) 대상의 연구다.

최근 발표된 'RESTORE'란 이름의 연구에 따르면, 바데나필 10mg을 1일 1회 복용한 환자는 필요 때마다 복용한 환자군에 비해 IIEF-EF 점수로 측정한 효능 지표면에서 유의한 추가 이익을 경험하지 못했다.

오히려 24주간의 약물 복용이 완료된 후 '필요시 복용군'에서 IIEF-EF 점수가 개선되는 추세가 관찰됐다.. 그 외 여러 측정 지표에서도 두 군은 큰 차이를 보이지 못했다.

연구자들은 "경중증 발기부전 환자를 대상으로 했지만 심각한 수준의 환자들에게도 이번 연구의 결과를 적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는 <유럽비뇨기과학회지(European Urology)> 3월 28일자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