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비뇨기종양학회, 28일 학술대회 열어
대한비뇨기종양학회, 28일 학술대회 열어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0.08.30 20:2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광암의 방광 내 약물조입 요법' 가이드라인 발표

대한비뇨기종양학회가 지난 28일 서울 워커힐호텔에서 회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0년 제23회 정기학술대회 및 총회'를 열었다.

이번 학술대회는 전이 신세포암의 치료에 대한 2개의 외국연자 특강을 준비해 전이 심세포암의 치료방법을 잘 이해할 수 있도록 했으며, 임상에서 흔히 만날 수 있는 전립선암의 어려운 증세에 대한 심포지엄도 마련해 회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또 비뇨기종양학회는 비뇨기과 의사들이 가장 흔하게 접하는 방광암의 치료 및 연구에 도움을 주기 위해  '방광암의 방광 내 약물주입 요법'을 발간해 치료의 기준을 제시했다.

이번 가이드라인 대표저자인 이형래 교수(경희의대)는 "회원들이 바로 활용할 수 있도록 각종 요법과 새로운 치료법으로 구성했으며, BCG의 실패, 약물지입요법의 합병증에 대한 내용을 수록했다"고 말했다. 또 "AUA, EAU and NCCN 가이드라인을 추가해 회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했다"고 덧붙였다.

학술대회에 이어 열린 총회에서는 홍성준 연세의대 교수가 새 회장에 선출됐다. 홍 교수는 앞으로 2년간 비뇨기종양학회를 이끌어가게 된다.

한편, 지난 2년간 학회를 이끌어온 장성구 회장(경희의대)은 임기동안 비뇨기종양학회를 대한의학회 정회원으로 가입시키고, 학술지를 한국연구재단 후보지로 등재하는 성과를 올렸다. 또 전립선암을 국가 암검진 사업에 포함시키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