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 똑같은 맥주 맛은 싫다!
늘 똑같은 맥주 맛은 싫다!
  • 윤세호 기자 seho3@doctorsnews.co.kr
  • 승인 2010.09.10 14:4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급호텔에서 무제한 즐기는 세계 프리미엄 맥주 파티




남녀노소 누구나 장소에 구분없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술, 생맥주…무더운 날 갈증이 날때나 혹은 고민스럽고 까탈스런 일이 한방에 해결됐을 때 바로 생각나는 시원한 그 맛! 머릿속에 떠올리면 벌써부터 입에 슬슬 침이 고인다. 생맥주는 세계적으로 다양한 종류를 선보인다. 바로 이런 여러가지 맛을 한곳에서 합리적인 가격에 맛보기란 여간해선 힘들다. 하지만 늦더위가 한창 기승을 부리고 있는 요즘, 특급호텔에서 각양각색의 생맥주를 맛볼 수 있는 절호의 찬스가 왔다. 바야흐로 '세계 맥주 파티'이벤트다. 더구나 무제한으로 마실수 있어 애주가에겐 더 없는 좋은 기회다.

제주신라호텔 '월드 탭비어 페스티벌', 야외 '풀사이드 바'에서 세계의 프리미엄 생맥주를…

풀사이드의 낭만과 함께 세계 7개국 10종류 프리미엄 생맥주를 무제한 즐기는 텝비어 페스티벌을 9월 28일까지 펼친다. 제주신라호텔이 마련한 이 행사는 낭만적이고 이국적인 분위기의 야외 '풀사이드 바'에서 세계의 유명한 프리미엄 생맥주를 무제한 즐길 수 있다.

우리가 쉽게 접할 수 있는 다른나라 생맥주라면 기네스나 아사히 정도가 아닐까? 일반 생맥주 보다 가격이 훨씬 비싸지만 맥주 맛을 아는 사람들은 그 유혹을 쉽게 뿌리치지 못한다. 제주신라호텔 탭비어 페스티벌은 경제적인 가격에 세계 프리미엄 생맥주를 무제한 즐긴다는것 에 한 번 놀라고, 분위기 있는 장소에 다시 한 번 감동하게 된다. 시원한 생맥주와 함께 야자수 우거진 야외 '풀사이드 바'에 앉아 이국적인 카바나와 아름다운 조명이 선사하는 낭만적인 분위기에 빠져보자.

준비되는 맥주는 총 10가지다. 전 세계 150개국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프리미엄 흑맥주 기네스와 독일의 밀맥주 프롬바커 바이젠을 선보인다. 이 외에도 아일랜드의 킬케니·네덜란드의 하이네켄·벨기에의 호가든·미국의 버드와이저와 밀러·한국의 레드락·일본의 아사히·아사히다크 생맥주를 선보인다.

탭비어 페스티벌 가격은 해피아워(저녁 7시~ 9시) 입장 시 1인 3만원의 특별 가격(생맥주 무제한)을 제공 하며 이 외의 시간에 입장할 경우 할 경우 500cc 잔당 1만 2000원~1만 7000원에 판매한다. 위스키 주문시 탭비어가 무제한 제공된다(4인 이내)(문의:1588-1142).

밀레니엄 서울힐튼 '오랑제리', 색다른 재미와 즐거움이 함께하는 옥토버페스트

'오렌지 농원'이라는 뜻의 밀레니엄 서울힐튼 뷔페식당 '오랑제리(Orangerie)'에서 10월 한 달간 독일 최대의 민속 축제인 '오랑제리 옥토버페스트'를 선보인다. 10월 한달동안 독일 현지의 옥토버페스트와 같은 파란색 천으로 오랑제리를 장식하며 기존 인기메뉴에 추가되어 뷔페식으로 마련되는 오랑제리 옥토버페스트에는 독일식 수제 소시지·사우어 크라우트·독일식 감자 샐러드·독일식 소시지 샐러드·독일식 프레첼 등 다양한 독일 전통요리를 선보인다.

식사가격(점심 뷔페 : 5만 2000원/어린이 3만 1200원·저녁 뷔페 : 5만 7000원/어린이 3만 4200원)에 1만 5000원을 추가하면 시원한 생맥주·와인·소프트 드링크 등을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다. 또한 행운권 추첨을 통해 푸짐한 경품(호텔 이용권 등…) 등을 증정한다.

맥주의 본고장인 독일에서 시작된 옥토버페스트는 독일의 연례 행사 중 하나로서 축제기간중 600만명이 넘는 인원들이 참여하는 세계 3대 축제중 하나로 자리잡은 유명한 민속 축제다. 바쁜 일상에서 잠시 탈피해 색다른 재미에 흠뻑 빠질 수 있는 밀레니엄 서울힐튼 옥토버페스트는 가족·친지·회사 동료 또는 가까운 친구들과 함께 흥겨운 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문의:02-317-3143).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 유럽풍 노천카페 '가든 테라스', 2만원대부터 즐기는 '비어 뷔페'- 생맥주 무제한+안주

유럽식 노천 카페 '가든 테라스'에서는 10월 9일까지 '비어 뷔페'를 진행한다.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하이트와 아사히 맥주 중 한 가지를 선택해 무제한으로 마실 수 있으며 스페셜 안주도 한 가지 무료로 제공한다. 가격은 각각 2만 2000원, 4만 5000원이다. 이와함께 위스키·생맥주·즉석 바비큐로 구성된 '위스키 세트메뉴'는 12만 5000원·16만원에 판매한다.

오후 5시부터 12시 반까지 운영되는 가든 테라스는 폭 립·닭다리·소시지 등 바비큐를 셰프가 그 자리에서 직접 구워주어 맛뿐 아니라 보는 즐거움까지 선사한다. 아일리쉬 전통 흑맥주 기네스를 비롯해 세계 각국의 생맥주와 곁들이기에 좋은 훈제연어·피쉬&칩스·버팔로 윙 등의 메뉴를 선보여 풍부한 미각을 즐길 수 있다. 이 외에도 BLT 샌드위치·팟타이·햄버거·카프레제 샐러드·해산물 샐러드 등 30여 가지의 메뉴를 마련한다(문의:02-3440-800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